가슴 사이즈 지적하는 시청자 채팅에 BJ 유혜디가 취한 행동
상태바
가슴 사이즈 지적하는 시청자 채팅에 BJ 유혜디가 취한 행동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1.11.29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짜 가슴으로 파격적인 할로윈 코스프레를 선보였던 유혜디가 이번엔 시스루 의상을 입고 글래머한 몸매를 뽐냈다.

지난 27일 유튜브 ‘유혜디’ 채널에는 ‘만질 게 없어?’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유혜디는 가발을 쓰고 등장했다. 가발의 앞머리가 마음에 들지 않아 머리띠를 쓰고 고데기를 하는 등 스타일에 변형을 줬다.

그럼에도 마음에 들지 않자 여러 가발을 쓰다가 가장 마음에 든다는 앞머리 달린 긴머리 가발을 착용했다.

이때 유혜디는 “저는 모든 게 거짓이다. 다 가짜다. 미드(가슴), 뽕 꼈다. 저는 실존하지 않는 인물이다”며 가발도 가슴도 사실이 아님을 부정하는 장난을 쳤다.

그러자 한 시청자는 “스포츠 브라처럼 숨겨주는 뽕을 착용한 거냐?”며 빈정거렸다.

하지만 검은색 시스로 티셔츠 사이로 유혜디의 글래머한 몸매가 부각됐다.

계속되는 시청자들의 가슴사이즈 지적에 유혜디는 “너네 여자친구 안 만나봤지? 너네한테 사이즈를 말해봤자 뭐하냐?”, “만질 게 없냐?”며 카메라를 향해 섹시한 포즈를 취해 섹시함을 뽐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