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수 후 '손냄새' 맡는 열혈팬 연기한 일본 아이돌
상태바
악수 후 '손냄새' 맡는 열혈팬 연기한 일본 아이돌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1.11.2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아이돌 그룹 멤버가 팬을 리얼하게 흉내내는 연기를 펼쳐 화제다.

지난 20일 유튜브 ‘폰테인’ 채널에는 ‘오타쿠가 된 호노카?’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트위터에 게재된 영상을 가져와 한국어 자막을 삽입한 버전이었다.

영상에서 호노카는 불안한 시선으로 “아이돌 악수회에 왔다. 제일 인기 많은 나가츠키가 있다. 지금 바로 독점 인터뷰하려고 합니다”라며 말을 더듬거렸다.

카메라를 들고 나가츠키에게 찾아간 호노키는 “와 얼굴 완전 작아 부탁드립니다”라며 인터뷰를 부탁하면서 “귀여워”라며 혼잣말로 소리를 쳤다.

그러면서 “악수 괜찮나요?”라며 손을 내밀어 악수를 했다. 

연신 “귀여워”를 외치던 호노카는 악수를 마치자 “손 기분 좋아”라고 말하면서 갑자기 자신의 손 냄새를 맡아 향을 느끼는 듯한 행동을 취하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누가 호노카 연기 못한다고 했냐?”,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연기 너무 잘한다”, “와 이거 생활연기 아니야? 디테일 쩐다”며 놀란 반응을 보였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