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한테 피해주지마” 여고생 운동 유튜버에게 달린 악플 수준들
상태바
”여자한테 피해주지마” 여고생 운동 유튜버에게 달린 악플 수준들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1.10.13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여고생이자 운동 유튜버인 밍갱티비가 선 넘는 악플들을 공개했다. 

지난 12일 밍갱티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저한테 왜 그러세요..? 그녀들’ 영상을 게재했다.

밍갱은 “저에 대한 안좋은 글이 여러 사이트에서 발견이 되고 남녀 편을 나눠 싸우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오늘은 악플읽기를 해보겠다”고 말했다.

그녀는 “’여’고생이라는 걸 저런 식으로 강조하는 건 솔직히 다른 여자들, 특히 또래에게 악영향을 줘 여고생이 하”라는 댓글을 읽으며 이해할 수 없다는 표정을 지었다.

이어 “여자한테 피해주지마라 좀…”이라는 댓글을 읽으며 “운동하는 영상이 왜 피해가 갈까요? 그쪽한테? 피해의식인 것 같은데”라며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또 성적 수치심을 느낄 수 있는 댓글들에 대해서는 “저랑 맞짱 한 번 뜨실래요?”라며 주먹을 쥐면서 분노하기도 했다.

밍갱은 “솔직히 성희롱 같은 악플보다 걱정해주는 척하면서 비꼬는 (댓글) 더 화가 난다”며 속내를 밝혔다.

끝으로 “도를 넘는 성희롱 댓글 진짜 심각한 댓글이 너무 많은데 제가 벼르고 벼르다가 다 고소할 테니 조심해라. 사려라 아시겠냐?”며 경고의 말을 남겼다.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유튜브 '밍갱티비' 채널

한편 밍갱티비는 6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로 유튜브에서 운동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