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 박지성 조문 강요에 분노한 김민지 “슬픔을 증명하라고?”
상태바
남편 박지성 조문 강요에 분노한 김민지 “슬픔을 증명하라고?”
  • 김남헌 기자
  • 승인 2021.06.10 2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김민지의 만두랑' 채널
유튜브 '김민지의 만두랑' 채널

박지성 와이프 김민지가 추모를 강요하는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김민지는 지난 9일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이런 일이 저에게 처음은 아니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김민지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영상 댓글에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의 비보에 박지성이 추모를 하지 않는다는 악플과 비난을 받았다.

이에 김민지는 “유감이지만 저는 인증을 위한 사진을 찍어 전시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본질적으론 남편이 어떤 활동을 하든 혹은 하지 않든 법적, 도의적, 윤리적 문제가 없는 개인의 영역을 누군지도 모르는 그분들에게 보고해야 할 이유가 저에게나 남편에게나 도무지 없다”고 말했다.

유튜브 '김민지의 만두랑' 채널
유튜브 '김민지의 만두랑' 채널

그러면서 “슬픔을 증명하라고? 조의를 기사로 내서 인증하라고? 조화의 인증샷을 찍으라고? 도대체 어떤 세상에서 살고 계신 거냐? 제발 이상한 소리 좀 하지 마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끝으로 “이 일로 만두랑 구독자분들이 느끼실 피로감에 대해 사과한다. 채널 주인으로 무척 송구하고 죄송하다. 채널과 관련 없는 글은 운영자가 삭제한다. 이 글도 곧 삭제한다”는 말을 남겼다.

해당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이며 다수의 네티즌들이 김민지 입장문에 많은 공감을 하고 있다. 

김남헌 기자 knh3298@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