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공포증에도 바다에 빠진 4살아이 구해낸 유튜버(영상)
상태바
물 공포증에도 바다에 빠진 4살아이 구해낸 유튜버(영상)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1.05.24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실시간 방송 중 바다에 빠진 4살 아이를 구해낸 BJ가 있다.

지난 18일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에는 ‘바다에 빠진 4살 아기를 구했습니다. 추자도 낚시中’ 영상이 게재됐다.

실시간 방송에서 진행된 방송 일부가 공개된 영상에는 캠낚세끼 부부가 추자도에서 낚시를 즐기고 있었다.

방송을 하던 이들에게 관심을 보이던 어린 아이들은 남편 핫독에게 말을 걸어왔고 핫독은 “아이고 귀엽다”고 반응했다.

그러나 갑자기 카메라 시야 밖에서 아이들의 비명소리가 들리기 시작했고 아이들은 “저기요! 도와주세요!”라며 소리를 쳤다.

이에 핫독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아이들이 소리를 지르는 곳으로 다가갔다.

한참 뒤 아내는 “핫독님이 저 양반 수영도 못하는데 아이를 구했다”며 시청자들에게 상황을 설명했다. 

이때 핫독은 자막으로 “무슨 용기가 났던 걸까요? 지금 생각해봐도 아찔하네요”라며 당시 심경을 전했다.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구조한 4살아이를 품에 안고 카메라에 나타난 핫독은 아이가 저체온증에 걸리지 않도록 젖은 옷을 벗기고 큰 수건으로 몸을 감싸며 한참을 안고 서있었다.

알고 보니 아이는 핫독과 알고 지내던 이웃 주민의 조카였다.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유튜브 '캠낚세끼' 채널

뒤늦게 온 보호자는 “진짜 고맙다. 진짜 은인이다”라며 핫독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