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박나래, ‘성희롱’ 수사 착수(영상)
상태바
개그우먼 박나래, ‘성희롱’ 수사 착수(영상)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1.04.30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그우먼 박나래가 성희롱으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된다.

지난 29일 유튜브 ‘연예 뒤통령이진호’ 채널에는 ‘[충격 단독] 끝까지 버티던 박나래 근황..’ 영상이 게재됐다.

이진호는 “시청자들이 경악해 마지 않았던 박나래의 도 넘은 19금 행각. 그것도 아이들의 우상인 헤이지니와 함께한 방송에서 차마 눈을 뜨고 볼 수 없는 정도의 행위를 하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고 말했다.

이어 “일단 해당 프로그램측은 공식 사과를 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논란이 사그라들지 않자 끝내 폐지를 결정했다. 그렇다면 사건 핵심당사자인 박나래는 과연 어떻게 됐을까? 많은 분들이 알다시피 박나래는 아무런 제재를 받고 있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 박나래는 논란 이후 한 달간 TV프로그램에 꾸준히 출연하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진호는 “박나래는 본인 잘못보다는 제작진이 시킨 내용이라는 점을 강력하게 어필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박나래의 사과문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시청자들은 박나래의 논란 이후 국민신문고 등에 민원을 제기했다”, “이 사안은 실제로 접수돼 경찰 수사에 들어갔다”며 강북 경찰서 사이버수사팀과 통화한 녹취를 공개했다. 

경찰 측은 “어떤 법률을 적용할 것인지는 수사를 진행하면서 적용하는 거고 죄명은 따로 상관이 없다. 조사를 진행하면서 바뀔 수 있는 사안이다”며 실제 박나래가 수사가 진행중임을 알렸다. 

앞서 박나래는 키즈 유튜버 헤이지니와 ‘헤이나래’ 콘텐츠에서 성행위를 연상시키는 행동과 성희롱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