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부터 운동선수까지 곡소리나게 만든 여성의 정체
상태바
아이돌부터 운동선수까지 곡소리나게 만든 여성의 정체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0.12.28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

여러 운동선수와 아이돌에게 고통을 선사하는 여성이 등장했다. 

지난 26일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에는 소녀주의보 그룹 멤버 구슬이 마사지를 받는 영상이 게재됐다.

요가복 차림으로 침대에 누워있는 구슬은 여성 체형관리사 오뜨권의 손길을 받자 마자 곡소리를 냈다.

그럼에도 허벅지부터 종아리까지 천천히 손바닥을 눌러가며 구슬의 몸상태를 진단하기 시작했다.

오뜨권은 “구슬씨의 하체 문제는 좌측의 하지 불안성 증후군 때문에 힘을 오히려 못쓴다. 오른쪽만 쓰다보니 무릎 밑부터 종아리가 훨씬 딱딱하다. 이런 체형은 치마 입으면 돌아간다”고 설명했다.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

골반 옆을 손으로 풀어 교정에 나선 오뜨권은 팔뚝을 이용해 다리 전체를 마사지하기 시작했다.

이때도 역시 구슬은 연신 곡소리를 내며 아프다는 신호를 보내왔다.

이번엔 정면으로 누운 구슬의 다리를 들고 골반뼈를 누르면서 교정하는 과정을 공개했다.

구슬은 “평소 다리가 불편해서 뒤척여요”라며 평소 갖고 있던 다리의 문제점을 고백했다. 

한국의 팔씨름 왕으로 알려진 하제용도 오뜨권의 손길에 곡소리를 냈다.

유튜브 ‘오뜨권, 리얼근육교정’ 채널

평소 마사지사 압력에 불만이 있었다는 하제용은 오뜨권에게 겨드랑이 부분을 마사지 받고 곧바로 고통 섞인 신음소리와 실소를 터트렸다.

급기야 “잠깐만! 진짜로 마사지 받으면서 처음이에요. 잠깐만요라고 해본 적은 진짜 처음이에요. 아파도 강도는 유지하라고 하는 편인데 “잠깐만”소리가 나온다”며 마사지를 중단하기까지 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