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논란 '갑질 아이돌' 정체?...'나도 당했다' 추가 폭로글 등장
상태바
SNS 논란 '갑질 아이돌' 정체?...'나도 당했다' 추가 폭로글 등장
  • 박혜성 기자
  • 승인 2020.10.22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유명 아이돌 연예인으로 추정되는 인물에게 갑질 피해를 당했다는 폭로가 계속되고 있다.

지난 21일 자신을 잡지 에디터라고 소개한 한 누리꾼은 SNS를 통해 "'을'의 위치에서 한 사람에게 철저하게 밟히고 당하는 경험을 했다"며 과거에 겪은 일을 털어놨다.

그는 "의자에 앉아 서있는 내 면전에 대고 핸드폰을 손에 끼고 삿대질하며 말을 쏟아냈다. 그가 혀로 날리는 칼침을 끊임없이 맞고서 두 눈에서 맨 눈물이 흘렀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혹시 어떤 일이 일어날 지 몰라 녹취를 했다. 그녀를 향해 행동을 취해야 겠다"며 향후 대응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 누리꾼은 구체적으로 누구에게 갑질을 당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하지만 '#psycho', '#monster' 등의 해시태그를 남겨 일각에서는 갑질의 주인공이 모 유명 아이돌 걸그룹 멤버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해당 걸그룹이 최근 'psycho'와 'monster'라는 제목의 노래를 발표했다는 이유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그런 가운데, 온라인 상에서는 '나도 당했다'는 내용의 추가 폭로글이 하나둘씩 올라오고 있다.

한 누리꾼은 자신이 당했던 갑질 사례를 소개하면서 "승승장구하던 그녀는 이제 내려갈 일만 남은 것인가. 그녀의 추락을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누리꾼 역시 "언제 터질까 했는데 결국엔 이렇게 터진다"며 앞서 폭로한 누리꾼에게 "정의구현 제대로 부탁드린다"고 응원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이러한 게시물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누리꾼들은 "누군지는 몰라도 이미지 타격 크겠다", "섣불리 판단하진 말자", "확실한 내용이라면 녹취록을 공개해보라"며 다양한 의견을 쏟아내고 있다.

박혜성 기자 pteriou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