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의원들 모인 청문회 자리서 언급된 한국 “당장 한국으로 떠나”
상태바
미국 의원들 모인 청문회 자리서 언급된 한국 “당장 한국으로 떠나”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0.03.13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지난 12일 유튜버 ‘Travel Tube’(이하 트래블)가 자신의 채널에 ‘미국 청문회가 한국때문에 초토화 되어버린 이유 " 미 의원, 당장 한국으로 떠나야 한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 화제다.
  
미국 현지시각으로 지난 11일 미국에서 열린 코로나19 청문회에서 한국의 위기관리 능력이 언급됐다.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미국 하원은 질병통제예방센터(CDC) 로버트 레드필드 소장과 국립보건원산하 앤서니 파우치 소장 등 관계 당국자들을 소환해 질문 폭격을 가했다.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민주당의 맬로니 의원의 경우 “나는 한국에 가고 싶다. 그곳의 드라이브 스루 시스템이면 매우 믿을 수 있다. 미국엔 도대체 왜 이런 게 없나”라고 발언하는 등 한국의 방역 체계를 언급하며 당국자들을 비판했다.
  
뿐만 아니라 집권여당인 공화당 의원들까지 가세해 트럼프 행정부 산하 관계 당국의 정책을 비판했다.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유튜브 'Travel Tube' 채널

트래블은 “이처럼 미국 현지에서 한국으로 인해 각종 고위급 정치인 및 관계 당국의 리더들이 곤혹을 치르고 있다”고 밝혔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우리나라는 위기관리 능력이 다른나라보다 뛰어나다고본다”, “대한민국처럼 검역체계가 잘되어있는 나라도 드물죠”, “우리는 우리대로 자만심에 취하지말고, 더욱 철저하게 합시당” 등의 댓글을 남겼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